취업창업자료실
home 커뮤니티 > 취업창업자료실
구직자 10명 중 9명, 중소기업 취업 의향 있다 희망 연봉은 2847만원
등록인
박미경
글번호
11279
작성일
2018-03-21
조회
72

 

 

[캠퍼스 잡앤조이=홍효진 인턴기자] 구직자 10명 중 9명은 중소기업 취업에 긍정적인 반응을 나타낸 것으로 드러났다.

 

실제 사람인이 구직자 400명을 대상으로 ‘중소기업 취업 의향’에 대해 조사한 결과, 무려 85%가 ‘있다’고 답했다.

 

그 이유로는 ‘일이 맞으면 규모는 관계없어서’(40.3%, 복수응답), ‘괜찮은 알짜 기업도 많아서’(30.3%), ‘취업 성공 확률이 높을 것 같아서’(29.4%), ‘자격조건이 비교적 덜 까다로워서’(28.8%), ‘다양한 실무경험을 쌓을 수 있어서’(22.1%), ‘대기업 취업이 어려워서’(20%) 순으로 나타났다.

 

입사 지원 중소기업을 정하는 기준은 ‘연봉’(33.8%, 복수응답)과 ‘출퇴근 거리’(33.8%)를 첫 번째로 꼽았고, ‘복리후생’(33.5%), ‘안정성’(32.4%), ‘성장 가능성’(26.2%), ‘조직 문화’(21.5%), ‘직무’(19.4%), ‘합격 가능성’(14.7%) 순으로 조사됐다.

 

희망연봉은 평균 2,847만원으로 집계됐는데, 이는 지난해 하반기 조사 결과(평균 3,109만원)보다 262만원 적었다. 더 자세히는 ‘2,400~2,600만원 미만’(18.8%), ‘2,600~2,800만원 미만’(12.1%), ‘2,200~2,400만원 미만’(10.3%), ‘1,800~2,000만원 미만’(9.7%), ‘2,000~2,200만원 미만’(8.8%) 순이었다.

 

또한 중소기업 입사 의향이 있는 구직자 중 47.1%는 경력을 쌓은 뒤 이직을 생각하고 있었는데, 이들의 예상 재직기간은 ‘2년’(34.4%), ‘3년’(31.9%), ‘1년’(15%), ‘5년’(10.6%), ‘4년’(3.1%) 등 최대 3년을 넘기지 않으려는 것으로 나타났다.

 

한편, 중소기업 지원 시 겪은 어려움으로는 ‘기업에 대한 정보 부족’(48%, 복수응답), ‘채용공고 내용 부실’(30%), ‘채용과정이 체계적이지 못함’(29.8%), ‘성별, 연령 등 차별 조항 있음’(25.8%), ‘지원 후 결과 확인 어려움’(25%), ‘후기, 족보 등 채용 정보 부족’(21.5%), ‘기업의 불성실한 응대’(19.3%) 순이었다.

 

hyojin@hankyung.com